집으로 가는 길

공감한줄 2014. 1. 27. 11:32




세상의 모든 인연은 상처이지만 그 인연을 쉽게 끊지 못하듯이 세상의 모든 길은 상처투성이지만 집으로 가는 길이기도 하다. 세상 모든 길은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다. 어떤 더위도 땡볕도 이 발걸음을 이기지 못한다.


똥을 정면으로 볼 줄 알아야 밥이 정면으로 보인다. 나무를 정면으로 볼 줄 알아야 땅이 정면으로 보이고 땅을 정확하게 들여다보아야 벌레를 정확하게 볼 수 있다. 풀을 정면으로 볼 줄 알아야 하늘을 똑바로 쳐다볼 수 있고, 길을 두려워 않고 걸어봐야 사람을 정면으로 볼 수 있다. 너무 가까운 건 극명해서 제대로 못보고 중간은 어슴푸레해서 자세히 못보고 멀리 떨어진 것은 짙어서 눈이 흐려진다.


/ 유용주 <그 숲길에 관한 짧은 기억>(작은것이아름답다)



-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 

[책]으로 [만]나는 [세]상 ⓒ지데일리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트위터 @gdaily4u



그 숲길에 관한 짧은 기억

저자
유용주 지음
출판사
작은것이아름답다 | 2014-01-06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걷다가, 세상의 길가에 넘어져 피 흘리고 있는 모든 분들께 이 ...
가격비교


'공감한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괴물 나비  (0) 2014.02.01
중립성  (0) 2014.02.01
집으로 가는 길  (0) 2014.01.27
한 몸처럼  (0) 2014.01.27
꿈이 없을 권리  (0) 2013.12.30
비우는 즐거움  (0) 2013.12.30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