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내던져졌다

공감한줄 2013. 11. 26. 22:57



여행은 내게 선禪 수련이나 마찬가지다. 말하자면 나의 내면생활에서 스스로를 끄집어내 내 주변 세계와 만나 소통하게 해주는 활동이다. 그 과정에는 수없이 많은 일이 벌어진다. 새로운 사람, 음식, 언어, 문화, 생각, 소리, 냄새 등과 만난다. 그것들은 말 그대로 나를 잡아당겨 내면의 초점을 바깥으로 확 돌려버리는 역할을 한다. 나는 더 이상 과거가 남긴 배설물 혹은 불확실한 미래에 대한 예측이라는 쓰레기 더미를 헤쳐가며 힘들게 여행하지 않는다. 이제 나는 치유와 행복, 소생이 실체화되는 현재 속으로 털썩 내던져졌다.


/ 주디스 페인 <여행지에서만 보이는 것들>(문학테라피)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책]으로 [만]나는 [세]상 ⓒ지데일리

트위터 @gdaily4u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여행지에서만 보이는 것들

저자
주디스 페인 지음
출판사
문학테라피 | 2013-10-31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1.무엇을 해야 할지 모를 때, 여행을 떠나라 겉보기엔 주변 사...
가격비교


'공감한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른 북소리  (0) 2013.11.27
위대한 과업  (0) 2013.11.27
나는 내던져졌다  (0) 2013.11.26
바보같은 짓  (0) 2013.11.26
‘요즘 너 뭐하니?’  (0) 2013.11.18
안정이란, 붙잡을 수 없는 것  (0) 2013.11.13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