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데일리=온라인뉴스팀> 미래에셋증권이 아프리카 빈곤아동의 생활을 담은 사진을 전시하고 후원을 독려하는 ‘아프리카 빈곤아동 사진전’을 지난 5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중구 수하동에 위치한 미래에셋센터원빌딩 35층 WM센터원에서 개최한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주관하고 미래에셋증권이 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아프리카 빈곤아동들의 사진을 통해 지원과 기부의 필요성을 상기하고자 기획됐다.


또한 사진전에 출품된 작품들은 판매를 통해 서아프리카 시에라리온지역 빈곤아동들을 위한 깨끗한 식수지원과 우물설치 등 경제적 지원에 필요한 후원금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광헌 미래에셋증권 WM센터원 센터장은 “어려운 환경의 소외된 이웃과 더불어 사는 건강한 사회를 위한 다양한 실천을 고민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솔선수범하는 나눔의 실천으로 앞장서 따뜻한 사회를 만드는 기부문화 확산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회의 관람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며 토요일, 일요일은 휴관한다. 자세한 사항 및 관람신청은 미래에셋증권 WM센터원(02-6030-0001)으로 문의하면 된다.



<함께하는 우리들의 세상이야기 ⓒ지데일리>

트위터 @gdaily4u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천의 얼굴을 가진 빈곤

저자
마틴 센크, 미하엘라 모저 지음
출판사
세상의거울 | 2010-11-25 출간
카테고리
정치/사회
책소개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 대한민국은 재화가 넘쳐나는 풍요로운 사...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