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데일리 한주연기자> 서울시는 농사일을 경험해 볼 기회가 없는 도시 아이들에게 친환경농업과 우리 농작물에 친숙해질 기회를 제공하는 농업체험프로그램을 다음달부터 운영하고, 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어린이 3800명을 오는 12일부터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우선 어린이들이 도심 속에서 쉽고 재미있게 친환경농업을 체험할 수 있는 ‘친환경농업체험교육’을 다음달 8일부터 7월까지 유치원과 초·중등학생 단체 3500명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교육은 매주 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약 3시간 동안 강동구 상일동 소재 친환경농업체험교육장에서 진행된다. 


교육은 감자·고구마·상추 등 제철 농산물 모종을 심고 수확하는 영농체험프로그램, 식물터널·수생식물원·야생화원 등에서 400여종 작물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관찰하는 스토리텔링프로그램, 친환경농업에 이용되는 지렁이 분변토만들기 체험, 친환경자재만들기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된다. 


이외에도 어린이들이 토요일을 이용해 부모와 함께 영농체험, 녹색식생활체험 등을 할 수 있는 ‘녹색식생활체험교육’이 다음달 12일부터 6월까지 격주 토요일에 초·중등학생 가족들 300명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녹색식생활체험교육’은 친환경채소를 이용한 샐러드 만들기 등 녹색식생활체험교육, 모종심고 수확하기 등 영농체험, 부모와 함께 이끼볼만들기, 스토리텔링을 이용해 우리 채소 알아보기 등으로 구성된다. 


친환경농업체험교육과 녹색식생활체험교육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오는 12일 11시부터 서울시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http://agro.seoul.go.kr) 예약메뉴에서 신청한 후 참여신청서를 이메일(comus66@seoul.go.kr)로 보내면 된다. 


참여신청서는 센터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을 수 있으며, 교육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서울특별시농업기술센터 환경농업팀(02-459-6752)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농업기술센터 김영문 소장은 “도심 속에서 자란 아이들이 쉽게 접하지 못했던 농촌의 친환경농업을 체험하고 녹색식생활체험으로 건전한 식생활 습관을 가질 수 있는 좋은 교육”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어린이들이 농업을 친숙하게 느끼고 우리 농산물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개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책]으로 [만]나는 [세]상 ⓒ지데일리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트위터 @gdaily4u



도시농업

저자
전국귀농운동본부 텃밭보급소 지음
출판사
들녘 | 2011-03-29 출간
카테고리
기술/공학
책소개
도시 농업은 도시에서 넘쳐나는 음식물쓰레기를 자원 순환시키는데 ...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