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학교 출판부는 최근 행복의 인문학, 동화치료 등 2권의 새책을 출간했다고 2일 밝혔다.


<지데일리 손정우기자> 건국대학교 출판부가 <행복의 인문학>(건국대 몸문화연구소)과 <동화치료>(이성훈) 등 신간 2권을 출간했다. 


2일 출판부에 따르면 <행복의 인문학>은 몸문화연구소(소장 김종갑 교수)가 지난해 연구한 ‘행복’이라는 담론에 대한 인문학적 고민과 성찰의 결실로 ‘행복’에 대한 4가지 질문으로 구성돼 있다. 


<동화치료>는 힐링(healing)과 웰빙(well-being)의 두 가지 해결책을 동화치료를 통해 모색한다. 


책은 웰빙과 힐링, 심신의 안녕과 행복, 심신의 치료 등이 21세기 최대의 관심거리이기에 그 해결책을 동화치료를 통해 찾는다. 


이 책에서는 우리에게 친숙한 한국 전래동화를 중심으로 프로이트와 융의 심리분석 방법을 적용하여 사례를 통한 동화치료를 시도하고 있다.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책]으로 [만]나는 [세]상 ⓒ지데일리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트위터 @gdaily4u


동화치료

저자
이성훈 지음
출판사
건국대학교출판부 | 2014-02-25 출간
카테고리
인문
책소개
『동화치료』는 동화를 통한 마음의 치유를 다룬 책이다. 우리에게...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