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은 18일 국내 최초로 당뇨병과 이상지질혈증을 하루 한 알로 관리할 수 있는 '제미로우(ZEMIRO)'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제미로우는 DPP-4 억제제 계열의 당뇨병 치료제 제미글로(성분명 제미글립틴) 와 이상지질혈증 치료 성분인 로수바스타틴을 합친 개량신약이다. 


LG화학은 의료진이 당뇨병 환자의 이상지질혈증 진행 정도에 따라 폭넓게 용량을 선택할 수 있도록 3종의 제품을 출시했다.


LG화학은 제미로우 개발이 국내 당뇨병 환자 중 이상지질혈증을 함께 겪는 환자가 많아 복합제에 대한 시장의 니즈가 커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에서 발간하는 이상지질혈증 치료지침에 따르면 당뇨병 환자 10명 중 9명이 이상지질혈증으로 진단 받을 만큼 두 질환을 동시에 관리해야 하는 환자가 많다. 


이번에 출시한 제미로우는 복용의 편의성은 물론 저렴한 약가도 실현, 환자에게 경제성을 제공한다는 게 특징이다.


그동안 두 약물을 각각 복용하던 환자가 ‘제미로우’ 로 교체하면 기존 보험약가의 25%이상을 줄일 수 있다. 


LG화학 손지웅 생명과학사업본부장은 “‘제미글로’ , ‘제미메트SR’ 과 더불어 이번 ‘제미로우’ 출시로 LG화학이 강점을 가지고 있는 당뇨병 치료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한편 LG화학은 전국 의료진을 대상으로 ‘제미로우’ 의 특장점을 알리기 위해 11월 대구를 시작으로 전국 14개 주요 도시에서 런칭 심포지엄을 순차적으로 진행한다.


지데일리 손정우 기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