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의 예의

공감한줄 2014. 4. 9. 11:09




프랑스인들은 아이 때부터 ‘시선의 예의’를 배운다. 아이가 다른 사람을 필요 이상으로, 즉 남이 느낄 정도로 오래 쳐다보면 엄마가 그건 예의에 어긋나고 버릇없는 짓이라고 바로 주의를 준다. 설사 남이 나와 좀 다른 모습이고, 좀 다른 행동을 하더라도 말이다. … 반대로 내가 좀 별다른 행동을 해도 남들이 쳐다보지 않는다는 경험을 하다 보면 나 역시 남의 시선을 덜 의식하게 된다. … 시선의 예의가 가르치는 의도적 무관심은 ‘시선의 습관’이 되고, 그것은 남의 시선으로부터 비교적 자유로운 삶으로 이어진다.


/ 박대진 <눈치보며 살기엔 인생이 너무 짧다>(센추리원)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책]으로 [만]나는 [세]상 ⓒ지데일리

자료제공 gdaily4u@gmail.com 

트위터 @gdaily4u



얼음의 나이

저자
오코우치 나오히코 지음
출판사
계단 | 2013-08-30 출간
카테고리
과학
책소개
지구 기후변화의 본질을 알고 싶은 사람을 위한 단 한권의 책20...
가격비교

'공감한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변화시키는 일  (0) 2014.04.23
나의 바람  (0) 2014.04.22
시선의 예의  (0) 2014.04.09
길의 유혹  (0) 2014.04.08
완벽한 축복  (0) 2014.04.08
나침반  (0) 2014.03.27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