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데일리=손정우 기자> 서울 지하철 9호선 마곡나루역이 내년 중 개통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는 강서구 마곡지구의 용지분양 본격화와 입주자 이용수요를 대비해 현재 미개통역인 지하철 9호선 마곡나루역 출입구를 추가 설치해 내년 중 개통하는 등 마곡지구 접근성을 강화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서울시는 SH공사, 지하철 관련부서 등과 협의를 마치고 이달 중 설계에 착수해 공사를 완료, 시험운영·유지관리 등 협의를 거쳐 9호선 마곡나루역을 내년 중 개통‧운영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마곡지구 4단지, 7단지 등 아파트와 업무단지 접근성 확보는 물론 현재 9호선 신방화역을 이용하던 마곡동 일대 기존시가지 주민들의 지하철 이용이 훨씬 편리해질 전망이다. 


현재 마곡지구 내엔 중심부에 5호선 마곡역, 9호선 마곡나루역(미개통), 공항철도 마곡역(미개통)과 기존 시가지와 접한 곳에 9호선 신방화역·양천향교역·5호선 발산역 등 총 6개역이 있다. 


이중 현재 운영 중인 5호선 마곡역은 지난 5월3일 시설확장 설계에 착수해 내년 말 완료를 목표로 현재 출입구 추가설치를 추진 중에 있다. 


이번에 시설확충에 들어가는 지하철 9호선 마곡나루역은 2단계에 걸쳐 사업이 추진된다. 


우선 1단계로는 현재 1개소만 설치된 출입구에 북측 1개소를 추가 설치해 지하철역을 내년 하반기에 우선 개통하게 된다. 


2단계 공사는 역 개통 후 마곡중앙광장 조성과 서울화목원(가칭) 조성과 연계해 출입구를 최종 4~5개소로 확충해 나간다는 내용이다. 


마곡 중앙광장은 지하2층‧지상1층의 선큰형 광장으로 조성될 계획으로, 마곡나루역 대합실 및 공항철도 대합실과 전면이 통합된 공간으로 연결된다. 


아울러 마곡중앙광장은 서울화목원과 지하, 지상공간이 입체적으로 연결되고, 서울화목원 내에 들어서는 LG문화센터 등과도 연계되도록 조성할 계획이다. 


한편 마곡산업단지는 선도기업 분양과 제1차, 제2차 일반분양을 통해 LG컨소시엄, 코오롱컨소시엄, 롯데 등 대기업 6개 업체와 중소기업 12개 업체와 입주계약을 체결했고, 제3차 일반분양 입주신청(18개기업·기관 9만5387㎡)에 대한 협의대상자 선정을 위한 절차가 진행 중에 있다. 


첨단 융복합 R&D단지로 조성중인 마곡지구는 현재 도로, 간선하수도 등 기반시설 설치가 현재 공정률 44%로 진행 중에 있으며, 내년 말까지 도로, 상·하수도 등 필수적인 기반시설 설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지데일리>
트위터 @gdaily4u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도시의 승리

저자
에드워드 글레이저 지음
출판사
해냄출판사 | 2011-06-27 출간
카테고리
경제/경영
책소개
우리는 왜 도시에서 살아야 하는가 도시의 메커니즘과 도시 인류의...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