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데일리=손정우기자> 최근 커피열풍을 대변이라도 하듯 각종 커피제품과 커피전문점 등 커피관련 상표출원이 급격하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은 커피와 관련한 상표출원이 2008년 이전에는 년 200~300건 수준이었으나 2012년 1100여건, 2013년 6월말 현재 600여건으로 최근 4~5년 사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이러한 커피관련 상표출원의 급증은 같은 기간 국내에 일기 시작한 커피 붐에 크게 영향을 받은 것으로, 특히 가공커피를 생산, 공급하는 기존 메이저업체들 뿐만 아니라 개인 출원이 크게 늘어난데 주요 원인이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구체적인 출원현황을 보면, 전체 출원건수 6444건 중 국내개인 4096건(63.5%), 국내법인 1645건(25.6%), 외국법인 630건(9.8%), 외국개인 73건(1.1%)으로 국내개인의 출원비중이 가장 높다. 


이렇듯 개인의 출원비중이 높은 것은 커피업종이 타 업종에 비해 상대적으로 개인의 창업이 쉬운 면도 있지만, 무엇보다 그 과정에서 브랜드의 선점과 권리화와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해 창업과 동시에 상표출원을 필수로 하고 있기 때문이라는 특허청의 설명이다. 


한편, 업체별로는 국내에서 동서식품이 120여건, 남양유업이 90여건을 출원했고, 1991년 국내 처음 진출한 미국의 스타벅스가 지금까지 140여건을 출원했다. 


토종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으로는 탐앤탐스 60여건, 카페베네 40여건, 그 외 할리스에프엔비, 롯데리아, 이디야에서 각각 20여건의 커피관련 상표를 출원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허청  나찬희 국제상표심사팀장은 “커피는 브랜드를 떠나서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커피의 브랜드화’와 ‘브랜드화된 커피’가 대세인 만큼, 브랜드의 개발과 권리화가 중요하다”면서 “그 출발점인 상표출원은 현재의 커피문화로 보아 향후 몇 년간 증가 추세가 이어질 것 보인다”고 밝혔다.



-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 

[책]으로 [만]나는 [세]상 ⓒ지데일리

트위터 @gdaily4u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커피 이야기

저자
장수한 지음
출판사
자음과모음 | 2012-06-26 출간
카테고리
인문
책소개
작고 가벼운 책에 담아낸 한 권의 인문 지식!우리 시대 최고의 ...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