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다'라는 거짓

공감한줄 2013. 12. 25. 12:17



말은 마음의 거울이고 사회의 반영이다. 우리가 ‘같다’ 말병에 걸려 있는 까닭은 이 세상이 거짓세상이기 때문이다.  제자 같은 학생이 있으니 스승 같은 선생이 있다. 위정자 같은 정상배가 판을 치니 나라가 시끄럽고 지도자 같은 지도자도 매우 드물다. 오천만 동포가 땅 같은 땅을 갈아먹고 바람 같은 바람을 마시며 하늘 같은 하늘을 이고 살고 있다. 정말로 같은 것 같은 세상이 온 것 같다.


/ 김진악 <이 풍진 세상을 살자니>(한길사)



<함께 가는 세상을 봅니다!>

[책]으로 [만]나는 [세]상 ⓒ 지데일리(2010-2013)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트위터 @gdaily4u



이 풍진 세상을 살자니

저자
김진악 지음
출판사
한길사 | 2013-11-25 출간
카테고리
시/에세이
책소개
이 풍진 세상, 웃음이 없고서야 어찌 견딜까『이 풍진 세상을 살...
가격비교


'공감한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우는 즐거움  (0) 2013.12.30
부富의 변심  (0) 2013.12.26
'같다'라는 거짓  (0) 2013.12.25
머무는 그 순간부터  (0) 2013.12.24
2600개  (0) 2013.12.18
닫힌 마음이 열릴 때  (0) 2013.12.18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