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서관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2015년 책 읽는 가족’ 선정 사업이 공공도서관을 이용하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전국 공공도서관에서 시행된다. 


2015년 책 읽는 가족 포스터 / 한국도서관협회 제공


도서관을 이용한 가족단위의 독서생활을 권장하고 도서관에 대한 지역주민들의 인식제고와 이용 활성화를 도모하여 지역의 독서기반 시설로서의 도서관 위상을 확고히 정립하기 위해서다.


‘책 읽는 가족’은 한국도서관협회가 2002년 9월 ‘독서의 달’을 계기로 시작해 문화체육관광부 후원으로 매년 두 차례에 걸쳐 전국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가족독서운동 캠페인이다. 


기간 내 도서관을 잘 이용하거나 가족 모두 해당 도서관에 회원/이용자로 등록하고 도서관을 활발하게 이용하며 다른 이용자들에게 모범이 되면 각 공공도서관에서 자관 책임 하에 ‘책 읽는 가족’을 한국도서관협회에 추천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이후 한국도서관협회에서는 한국도서관협회장과 해당 도서관장 명의의 인증서와 현판을 각 도서관으로 보내주게 되고, 해당 도서관에서는 인증서와 현판을 수여하는 별도 시상식을 열게 된다. 


현재까지 선정된 ‘책 읽는 가족’은 총 11,191 가족으로, 가족들의 특징을 살펴보면 부모와 자녀로 구성된 가족 형태 외에도 3대로 구성된 대가족, 3명 이상의 자녀를 둔 다자녀가족, 다문화가족, 노부부, 자매/형제 등 다양한 형태의 가족들이 ‘책 읽는 가족’으로 선정되어 왔다. 


‘책 읽는 가족’ 선정 방식과 추진 절차 등이 더욱 궁금한 가족들은 가까운 공공도서관을 방문해 개별 문의하면 된다. 한편 ‘책 읽는 가족’ 캠페인은 공공도서관 위상 재정립에 이바지하고 있음은 물론, 선정가족을 통해 온 가족이 함께 책 읽는 문화를 더 많은 이웃에게 확산하는 계기로 자리 잡고 있다. [지데일리=한주연기자]



미움받을 용기

저자
기시미 이치로 지음
출판사
인플루엔셜 | 2014-11-17 출간
카테고리
인문
책소개
당신의 가치관을 뒤흔들 ‘새로운 고전’의 탄생!★ 2014 아마...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