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이 존재 이유를 지니려면 결코 정치의 도구가 되어선 안 됩니다. 

문학은 미약한 개인의 목소리로 돌아와야 합니다. 

문학은 어디까지나 개인의 감정과 감수성에서 비롯되기 때문입니다. 

이 말은 문학이 반드시 정치에서 벗어나야 한다거나 정치에 일체 간여하지 말아야 한다는 뜻이 아닙니다. 

문학의 정치적 경향성과 작가의 정치 성향에 대한 논쟁은 20세기에 문학을 병들게 한 가장 큰 원인입니다. 

이런 논쟁은 각각 보수주의와 혁명을 낳았고, 문학계를 진보와 반동의 싸움터로 만들어버렸습니다. 

그러나 이 모든 사단은 머릿속 장난일 뿐입니다. 

이런 정치성이 권력과 결합하여 현실에서 하나의 세력을 이루면 문학과 개인 모두 재앙을 맞게 됩니다. 


/ 가오싱젠 <창작에 대하여>(돌베개)



<함께하는 우리들의 세상이야기 ⓒ지데일리>


트위터 @gdaily4u 자료도움 gdaily4u@gmail.com



창작에 대하여

저자
가오싱젠 지음
출판사
돌베개 | 2013-06-10 출간
카테고리
인문
책소개
세계적인 거장의 예술에 대한 진지한 탐색!가오싱젠의 미학과 예술...
가격비교


Posted by have a Good story, gdaily 지데일리